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하단 바로가기



뉴스

  • 공지사항
  • 뉴스
  • 핸드볼가족소식
  • 보도자료
  • 연합회공지사항
  • 핸드볼학교공지사항

> 뉴스 > News

News

부산시설공단, SK 꺾고 핸드볼 코리아리그 여자부 우승

작성자
Handballkorea
등록일
2019.04.22
조회수
187
첨부


 

(서울=연합뉴스) 김동찬 기자 = 부산시설공단이 2018-2019 SK핸드볼 코리아리그 여자부 정상에 올랐다.

 

강재원 감독이 이끄는 부산시설공단은 22일 서울 송파구 SK핸드볼경기장에서 열린 2018-2019 SK핸드볼 코리아리그 여자부 챔피언결정전(3전 2승제) 3차전 SK와 경기에서 27-20으로 이겼다.

 

2차전까지 SK와 1승 1패로 맞선 부산시설공단은 이로써 2011년 출범한 핸드볼 코리아리그에서 처음 우승하는 기쁨을 누렸다.

 

 

정규리그와 챔피언결정전을 석권한 통합 우승이다.

 

18일 1차전에서 24-20으로 이겨 기선을 잡았으나 이틀 전 2차전에서 25-32로 패배, 통합 우승 확정을 이날로 미뤘던 부산시설공단은 경기 초반부터 점수 차를 벌리며 SK의 상승세를 차단했다.

 

전반을 16-10으로 넉넉하게 앞선 부산시설공단은 후반 들어서도 줄곧 5골 차 안팎의 격차를 유지하며 SK의 두 시즌 연속 우승 꿈을 가로막았다.

 

 

부산시설공단의 류은희는 8골, 8도움을 기록하며 승리의 일등공신이 됐고, 이미경(7골), 함지선(6골) 등도 공격을 주도했다.

 

류은희는 정규리그 최우수선수(MVP)에 이어 챔피언결정전 MVP도 휩쓸었다.

 

SK에선 최수지가 8골로 분전했으나 2차전에서 12골을 합작했던 친자매 김온아(3골), 김선화(2골)의 화력이 줄어든 점이 아쉬웠다.

 

SK는 이번 챔피언결정전 1차전을 앞두고 박성립 감독이 부산 원정 숙소 인근 바닷가에서 선수들과 함께 선전을 다짐하다가 목 주위 신경을 다치는 사고가 있었다. 이로 인해 김경진 코치가 감독대행을 맡아 팀을 지휘했다.

 

◇ 22일 전적

 

▲ 여자부 챔피언결정 3차전

 

부산시설공단(2승 1패) 27(16-10 11-10)20 SK(1승 2패)

 

emailid@yna.co.kr 

댓글쓰기 (0개)

     *댓글은 최대 1000자 까지 입력가능하며, 욕설/비방글/상업적 홍보/스팸성 댓글은 통보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