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민국핸드볼협회

한국 여자핸드볼, 카자흐스탄 꺾고 아시아선수권 결승 진출 2018.12.07

중국과 조별리그 경기에서 슛을 던지는 류은희(부산시설공단). [대한핸드볼협회 제공=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김동찬 기자 = 한국 여자핸드볼 대표팀이 아시아선수권대회 결승에 진출했다.

강재원 감독이 지휘하는 한국은 7일 일본 구마모토현 현립종합체육관에서 열린 제17회 아시아선수권대회 6일째 카자흐스탄과의 4강전에서 31-23으로 승리했다.

이로써 우리나라는 이어 열리는 일본-중국 경기 승자와 9일 우승을 놓고 맞붙는다.

우리나라는 최근 이 대회에서 3회 연속 우승을 차지했으며 앞서 열린 16차례 아시아선수권 가운데 13번이나 정상에 오른 아시아 최강이다.

한국이 이 대회 우승을 놓친 것은 2002년과 2004년, 2010년 등 세 번뿐이다.

세 번 모두 홈팀이 우승했는데 2002년과 2010년 카자흐스탄, 2004년에는 일본이 1위에 올랐다.

이날 전반을 14-13으로 근소하게 앞선 우리나라는 후반 점수 차를 벌리며 카자흐스탄을 따돌렸다.

우리나라는 8월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에서도 카자흐스탄을 34-22로 물리친 바 있다.

이날 승리로 한국은 2019년 일본에서 열리는 세계선수권 출전권도 확보했다. 이 대회 상위 3개국에 세계선수권 출전권을 준다.

◇ 7일 전적

▲ 준결승

한국 31(14-13 17-10)23 카자흐스탄

emailid@yna.co.kr​ 

목록